Monday
2019.6.3 19:23

동대신문

상단여백
HOME 보도 학내보도
만해사상실천선양회, 우리대학에 만해마을 기증강원도 인제군에 위치, 국제평화캠퍼스 구축 예정

지난 3일 열린 ‘만해마을 무상증여 계약 체결식’에서 재단법인 만해사상실천선양회(이사장=오현스님)가 만해마을의 건물과 부대시설 일체를 우리대학에 기부한다는 뜻을 밝혔다.

만해사상실천선양회를 설립해 운영해온 조계종 3교구본사 신흥사 조실 오현스님은 “그동안 만해마을을 건립해 만해스님의 민족정신을 기리고 문학정신을 잇기위해 노력했다”며 “만해스님은 동국대의 전신인 명진학교 1기 졸업생으로 동국대학교를 상징할 수 있는 분이다. 불교정신을 건학이념으로 설립된 동국대학교가 스님의 이같은 정신을 잘 받들어 계승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희옥 총장은 “만해스님의 민족자주정신과 불교개혁정신, 그리고 문학정신을 계승하도록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우리대학에 기증된 만해마을은 문인의 집(숙박 및 문인집필시설), 만해기념관(박물관), 만해학교(교육시설), 서원보전(사찰), 만해수련원, 청소년수련원등 건물 6개동과 종각, ‘님의 침묵 광장’ 등의 부대시설로 이뤄져있다. 토지면적만 21,000㎡에 달하고, 건물면적도 12,000㎡에 달하는 전시, 교육, 수련시설이다.

만해마을은 2003년 처음 준공돼 운영되다 청소년 수련시설을 추가로 건립하는 등 지속적으로 확장되어 왔다. 또, 매년 만해축전을 열어 학술대회, 만해백일장, 시인학교, 서예대전 등을 개최하는 등 지역과 종교, 문화를 뛰어 넘어 시대정신을 구현하는 화합과 소통의 장으로 기능해왔다.

우리대학은 만해마을 인수절차를 밟고 만해사상실천선양회가 그동안 추진해온 만해스님 기념사업 등 목적사업을 계승하는 한편 만해마을 플러스 프로젝트를 가동해 지역의 부족한 교육 인프라를 확대해간다는 방침이다. 특히 지역인재육성을 위해 장기적으로는 국제평화캠퍼스를 구축한다는 목표아래 만해마을 캠퍼스 교육원을 두고 운영위원회와 운영지원본부를 운영할 계획이다.

조혜지 기자  but@dongguk.edu

<저작권자 © 동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혜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