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019.5.13 18:16

동대신문

상단여백
HOME 사람 연재
본부장 인터뷰 ⑤ 이종태 연구진흥본부장“능동적인 연구기획 활성화 추진”
   
 
 

이종태
연구진흥본부장

 
 

▲ 연구진흥본부장이 되신 소감 한마디 부탁드립니다.

=우리대학이 제2건학이라는 슬로건을 걸고, 재도약에 나서고 있습니다. 즉 우리대학은 빠른 시일 내에 과거의 명성을 되찾아야 합니다.
물론 교육이 기본이 돼야 하지만 앞으로의 대학은 ‘연구’에 미래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리스타트프로젝트에서도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는 것이 연구진흥이기 때문에 어깨가 무겁고 부담되는 것은 사실입니다.
우리대학이 지난 몇 년간 발전을 위해 노력해왔던 그 과정에서 연구진흥에 주력해야 한다는 방향성을 수립했고, 그 한계를 전략적인 연구접근으로 해결할 수 있다는 것을 확인했습니다. 앞으로 우리대학의 지향목표가 연구중심대학인 만큼 연구진흥본부에 대한 학내외 구성원들의 기대에 부응하도록 노력할 것입니다.

▲ 제2건학을 맞이해 연구진흥본부에서 가장 주력해서 시행하게 될 사업은 무엇입니까?

=연구경쟁력강화위원회라는 새로운 조직이 출범하면서 연구자가 세계 최우수 연구를 할 수 있도록 대폭 지원하는 제도적인 시스템이 구성됐습니다.
이를 바탕으로 학문적으로 연구된 성과를 다양한 콘텐츠로 개발, 상품화하면 금전적 수익창출이 가능하고, 그 수익을 고스란히 새로운 연구 분야에 투자하는 ‘연구선순환구조’를 계속 이어나갈 것입니다. 연구중심대학에서 가장 중요한 구성요소는 연구진입니다. 국내ㆍ외의 우수한 연구진을 초빙하여 그 수를 늘릴 예정입니다. 또한 교내에도 훌륭한 연구역량을 가지고, 성장가능성이 있는 연구진을 발굴해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이밖에 대학원생에게도 연구 활동 참여기회를 늘리고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여 실력과 경험을 쌓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입니다.

▲ 이전의 산학협력단과 달라진 점이 있다면 무엇입니까?

=과거의 ‘R&D사업팀’과 ‘산학협력팀’은 연구 과제를 수동적으로 수주하는데 그쳤었습니다.
하지만 연구진흥본부는 ‘연구기획’기능이 추가돼 과제를 기획하고 새로운 분야를 개척하는 방향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우리대학이 주도적으로 연구 결집분야에 대한 선택과 집중을 통해 발전을 꾀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연구기획 업무를 수행하는 연구진흥실은 연구진흥본부의 핵심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연구진흥실은 새로운 연구과제를 기획ㆍ선정하고 미래 학문분야 개척을 통해 우리대학의 연구향방을 제공할 것입니다.

 

이지연 기자 ljy88918@dongguk.edu

이지연 기자  ljy88918@dongguk.edu

<저작권자 © 동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