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019.11.12 20:57

동대신문

상단여백
HOME 특집 동대문학상
[시 부문 장원]가을 홍시강지혜 (교육3) 作
  • 강지혜 (교육3)
  • 승인 2008.11.30
  • 호수 1469
  • 댓글 0

가을 홍시

뒤뜨락 감나무에 울먹한 것이

열리었다

아버지는 누구를 닮은 손으로
울먹한 것을 뚝 따내어
깨질락 말락
깨질락 말락
고운 할매 앞에
슬몃
내어놓았다

날선 바람은 멋도 모르고 부는데
손도 발갛고
울먹한 감아 더 발개라

곱다
발갛게 곱다
우리 할매만 멋도 모르고 곱다

   
  강지혜 (교육3)  

강지혜 (교육3)  dgupress@dongguk.edu

<저작권자 © 동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지혜 (교육3)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