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018.8.10 10:44

동대신문

상단여백
HOME 보도 학내보도
약학대학, 일동제약(주)과 MOU 체결혁신 신약개발을 위한 연구 사업화 분야 전반과 전문 인력 양성 등 협력
▲일동제약: (왼쪽부터) 권진선 차장, 이홍섭 팀장, 윤홍철 팀장, 권혁상 팀장, 박수봉 팀장, 연승우 팀장, 서명원 팀장, 최성구 소장 약학대학: (왼쪽에서 9번째부터) 금영삼 교수, 천문우 소장, 이충호 교수, 권경희 교수, 한효경 교수, 조정숙 교수, 이무열 교수, 이경 교수, 진영원 교수, 이창훈 교수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우리대학의 약학대학(학장 권경희)과 일동제약(주)(대표이사 윤웅섭)이 신약개발을 위한 산학협력 및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해 힘을 모은다.

우리대학의 약학대학 의약품종합개발 연구소(소장 천문우)와 일동제약(주) 중앙연구소(소장 최성구)는 지난달 29일(목) 약학대학 회의실에서 혁신 신약 개발을 위한 연구 사업화 분야 전반 및 전문 인력 양성을 공동으로 도모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5일(목) 밝혔다.

각 기관들은 ▲연구 과제 공동 개발은 물론 공동연구 및 기술개발 ▲상호 기술교류 및 정보교환과 우수 기술인력 지도육성 등을 긴밀히 협력할 방침이다.

우리대학 의약품종합개발연구소 소장 천문우 석좌교수는 “신약개발 분야의 전문 기술인력, 각종 학술정보의 상호 교류 및 시설 등의 공동 활용과 공동연구의 수행을 통해 산학협력체계를 확립하겠다. 이를 통해 과학기술 발전 및 전문 기술 인력 양성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일동제약(주) 중앙연구소 최성구 소장은 “혁신신약 개발에 가장 중요한 것이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이를 실현할 수 있는 우수연구자”라며 “열정 있고 유능한 교수님들과 함께 창의적인 연구과제들과 혁신 신약개발을 위한 다양한 협력을 이루어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보였다.

협약식에 이어 양 기관의 인프라 및 상호 교류를 위한 신약 프로젝트를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행사는 약학대학의 표적제어연구센터(GRRC, 센터장 금영삼 교수) 및 개방형 혁신신약 중개연구센터(OTRCID, 센터장 이경 교수)의 지원으로 진행됐다.

한편, 이번 협약식에는 천문우 우리대학 의약품종합개발연구소장과 최성구 일동제약(주) 중앙연구소장, 권경희 약학대학장을 비롯해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했다.

김영은 기자  zerosilver@dongguk.edu

<저작권자 © 동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