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019.6.3 19:23

동대신문

상단여백
HOME 보도 학내보도
일산 바이오메디융합캠퍼스 개교세계 수준의 의생명과학분야 연구중심대학 기반조성 목표

우리대학 일산 바이오메디융합캠퍼스(이하 일산캠퍼스)가 지난 19일 개교식을 갖고 문을 열었다. 김희옥 총장은 기념사에서 “일산캠퍼스의 개교는 새로운 도약의 상징”이라며 “세계 수준의 연구중심대학 기반조성이 목표”라고 밝혔다.

김문수 경기도지사도 “앞으로 동국대학교 일산캠퍼스가 경기북부지역의 명문대학으로 자리 잡길 바란다”며 개교를 축하했다.

일산캠퍼스는 지난 2009년 조성사업이 시작돼 지난 2월 지상5층, 연면적 6천400㎡의 종합강의동이 완공됐으며 8월에는 지상 7층, 지하2층, 연면적 2만2천㎡의 약학관이 완공될 예정이다.

일산캠퍼스에는 현재 올해 첫 신입생을 선발한 약학대학(24명)과 바이오시스템대학 2개 교양과정 과목이 개설돼 100여명이 수업을 받고 있다.

우리대학은 2014년까지 일산캠퍼스에 생명과학과, 의생명공학과, 바이오환경공학과, 식품생명공학과 등 서울캠퍼스의 바이오시스템대학 4개 학과를 이전하기로 했다. 일

산캠퍼스는 식사동 16만9천㎡에 우리대학 일산병원, 바이오시스템대학, 의과학대학, 한의과대학, 약학대학 등을 결집해 의생명과학 특성화 여건을 조성하게 되며 재학생 2천명과 교수진 230명이 생활하게 된다.

일산캠퍼스는 지난해 9월 준공한 산학협력관에 의료기기 개발촉진센터가 문을 연 데 이어 80여개 바이오 관련 기업이 입주할 예정이어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우리대학은 특히 특별전형을 통해 약학대학과 의학전문대학원의 입학정원 가운데 5~20%를 경기북부지역 학생으로 선발하고 지역 주민과 청소년을 위한 교육시설도 운영할 계획이다. 이날 개교식에는 김희옥 총장을 비롯해, 김문수 경기도지사, 최성 고양시장, 조계종 포교원장 혜총스님등 각계인사 300여명이 참석했다.

최진아 기자  gina@dongguk.edu

<저작권자 © 동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