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017.12.12 13:02

동대신문

상단여백
기사 (전체 236건)
더 많은 참여, 학생회 교육으로
이번 공과대, 법과대, 이과대 학생회 선거가 후보자의 부재로 무산됐다. 이들 학생회는 내년 3월 보궐선거가 치러지기 전까지 비상대책위원...
김수성 기자  |  2017-12-04 20:47
라인
님아, 그 양심을 버리지 마오
누구나 한 번쯤 ‘양심에 찔린다’라는 생각을 한다. 인디언 설화에 따르면 모든 사람의 마음속에 양심은 ‘삼각형’으로 자리 잡고 있다. ...
김영은 기자  |  2017-11-06 21:00
라인
종단개입 해결, 미완성된 총학의 청사진
현재 총학의 남은 임기는 2개월 남짓이다. 하지만 지금까지 총학은 우리대학의 ‘종단개입’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활동을 적극적으로 하지 ...
신수정 기자  |  2017-10-16 21:51
라인
소통은 일방향 아닌 쌍방향
9871명. ‘동국총학’ 페이스북 페이지 팔로워 수이다. 현재 학생기구는 페이스북 페이지 등을 통해 학생들과 다양한 정보를 공유하고 있...
권나형 기자  |  2017-09-18 22:34
라인
‘책임’이라는 왕관을 쓴 자, 그 무게를 견뎌라.
학생사회에서 총학생회(이하 총학)와 단과대학운영위원회(이하 단운위), 그리고 학생 대표자들은 학생 복지 등의 여러 사업에 중대한 역할을...
민하은 기자  |  2017-08-25 18:51
라인
지난 시간을 돌아보며
작년 ‘최순실 게이트’의 중심에 있던 이화여자대학교(이하 이대)는 최근 새로운 총장 선거에 ‘총장 직선제’를 도입해 총장을 선출했다.이...
정상원 기자  |  2017-06-12 18:51
라인
인권센터의 역할
한 달 전, 우리대학에서 특정학과 내부 단톡방의 성희롱과 인종차별적인 발언들 이 크게 문제가 됐다. 최근 몇몇 대학에서 이와 같은 일이...
문환석 기자  |  2017-05-15 13:28
라인
'주거의 자유'는 어디에
지난 23일, 우리대학 남산학사에서 실시한 생활점검에 대해 우리대학 대나무숲에는 학생들의 불만이 쏟아졌다. 익명의 한 학우는 “옷장과 ...
이효진 기자  |  2017-04-10 23:48
라인
새내기 노리는 과 학생회비
과 학생회비는 대부분 과에서 4년 치 일괄 납부를 시행하고 있다. 1만3천여 명에게 받는 학생회비도 학기별 납부인데 어째서 과 학생회비...
권나형 기자  |  2017-03-27 16:28
라인
자유와 방임, 그 사이
얼마 전 단과대학별로 실시한 입학생 대상 설문조사에서 상당수가 학기가 시작되기도 전에 전과를 희망하고 있다는 결과가 나왔다. 그중에는 ...
김다름 기자  |  2017-03-06 13:17
라인
양심 불량에 가짜 약
플라시보 효과.심리현상 중에 하나로 위약효과라고 한다. 가짜 약을 먹더라도 스스로가 진짜 약이라고 믿으며 ‘괜찮아’라고 생각하면 실제로...
정상원 기자  |  2016-12-12 13:27
라인
‘스펙’앞에 작아지는 학생들의 목소리
지난 12일 광화문에서 민중총궐기가 열렸다. 많은 대학의 학생들이 참여하여 부패한 정권을 향해 한목소리를 냈다. 하지만 민중총궐기에 적...
윤소희 기자  |  2016-11-21 13:00
라인
#불통
학생회비가 12,000원으로 인상된다. 학생총회 당시 폭탄처럼 던져진 이 소식에 ‘왜 우리는 아무것도 몰랐는가’에 대한 주제로 디연과 ...
김다름 기자  |  2016-10-17 18:40
라인
다 된 시간표에 문자 뿌리기
시간표를 아무렇게나 짜는 대학생은 아무도 없다. 학기가 시작 전, 듣고 싶은 과목을 정하고 강의계획서를 읽어본다. 이외에도 고려할 부분...
박재현 기자  |  2016-09-26 11:29
라인
좋은 학교와 애교심
최근 서울시 강남구는 이번 광복절에 지역의 태극기 게양률이 90%에 육박했다고 알리며 전국에 그 사실을 홍보했다. 기념일에 전국 태극기...
김창용 기자  |  2016-09-05 21:12
라인
총장사태를 바라보며
최근 ‘총장 사태’가 장기화 되면서 “지루한 싸움은 그만하고 실리를 추구하자”고 말하는 학생들이 늘고 있다. 그러나 우리는 실리를 추구...
우선하 기자  |  2016-06-13 16:07
라인
‘그들’이 아닌 ‘우리’로
하나의 유령이 동악을 배회하고 있다. 대학의 민주화라는 유령이. 2014년 12월, 제18대 총장 선출과 관련한 종단 개입 의혹을 시작...
최호진 기자  |  2016-05-30 21:11
라인
우리의 맑은 하늘
겨울이 지나고 봄이 왔다. 푸른 하늘을 볼 수 있다는 기대도 잠시. 어느덧 불어온 미세먼지와 황사로 한 치 앞도 보이지 않는 상황에 이...
김창용 기자  |  2016-05-09 14:24
라인
[동악로에서]가볍게 버려서 무겁게 돌아왔다
학교는 “재학생들이 직접 서명한 명부가 없으므로 2015년 9월 17일에 열린 학생총회 성사 여부를 다시 검토해봐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지난 9월, 전 총학생회는 학생총회에 참석한 재학생 수를 확인하기 위해 학생...
박재현 기자  |  2016-04-11 17:21
라인
[동악로에서] 문자 한 통에 울고 웃는 학생들
“수강신청 망했는데 휴학해야하나요.”학생들의 한 학기가 달려있는 수강신청. 대란에서 승리했다 하더라도 안심은 이르다. 종종 그들도 뜻밖의 날벼락을 맞기 때문.경영학부 A양은 자신이 계획한 대로 수강신청을 성공했다. ...
고아현 기자  |  2016-03-21 15:37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