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019.6.3 19:23

동대신문

상단여백
기사 (전체 1,157건)
[학생칼럼]‘상(像)’의 ‘표상(表象)’과 광기의 늪
고백하건대, 필자는 사실 꽤 지저분한 편이다. 더러운 것을 못 참는 언니가 아니었다면 이미 방은 돼지우리가 되었을 것이다. 우스운 것은...
이혜은  |  2014-05-12 11:45
라인
[동문칼럼]대학생 창업의 교훈
대학생창업이란 개념적으로는 대학재학중이거나 휴학 중에 창업을 하는 것으로 볼 수 있다. 장점보다는 약점이 더 많은 시기이기 때문에 사업...
양경수  |  2014-05-12 11:43
라인
[달하나 천강에]사제지간
올해 초 나는 반가운 연락을 받았다. ‘교수님, 저 00에요. 늦었지만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발표 날까지 1차 됐는데도 연락을 못드...
서은숙  |  2014-05-12 11:41
라인
[보리수]소탐대실
바둑을 두는 사람들이 꼭 기억해야 할 경구 가운데 ‘소탐대실’이 있다. 소탐대실이란 말 그대로 작은 것을 탐하여 큰 것을 잃는다는 뜻이...
박경준  |  2014-05-12 11:16
라인
[학생칼럼]'처음'의 나를 되돌아보는 시간
조선시대의 왕인 성종은 세태의 안목과 기량이 탁월하였던 난세의 정치가인 한명회 가 임종에 직면하자, 사자를 보내어 그의 마 지막 유언을...
채종규  |  2014-04-14 13:22
라인
[동문칼럼]노력의 힘
후배여러분 이렇게 지면으로나마 먼저 반갑다는 인사를 합니다. 전 2002년도에 사법 시험 1차를 합격하고 그 다음해인 2003년도 에 ...
신지현  |  2014-04-14 13:21
라인
[달하나 천강에]30년간 보아온 동국인의 모습
30년이란 세월은 많은 것을 얘기해 준다. 일상적으로 우리는 한 세대를 30년으로 간주하기도 하며, 10년이면 강산이 변한다 한다. 3...
이혜은  |  2014-04-14 13:17
라인
[보리수]힐링, 그 이후가 중요하다
불교는 글자 그대로 풀어 ‘부처님의 가르침’이다. 그러나 불교를 이렇게 간단히 정의할 수는 없다. 부처님의 가르침을 통해 마침내 부처의...
이학종  |  2014-04-14 11:32
라인
[달하나 천강에]공부 좀 시키고 싶다!!!
평생 교수라고는 될 수 없다고 생각하던 처지에 IMF 환란이 막 일어났던 직후 참으로 운 좋게 우리 학교 교수로 처음 부임했을 때 단단...
홍윤기  |  2014-03-03 23:37
라인
[보리수]3.1운동과 불교
삼일운동은 일제의 강압이 꼭짓점에 이르렀을 때 민족의 자존과 국권회복을 위해 일어났던 독립운동이다. 1919년 3월1일 불교 천도교 유...
홍사성  |  2014-03-03 21:49
라인
[보리수]사상에서 실천으로
세상에는 세 종류의 사람이 있다고 한다. 행동하고 나서 생각하는 사람, 생각하고 나서 행동하는 사람, 행동하면서 생각하는 사람. 붓다는...
이은영 교수  |  2013-12-02 18:07
라인
[동문칼럼]‘나’를 안다는 것
때 이른 추위로 그렇지 않아도 움츠러드는 어깨에 취업의 고민까지 그 무게를 더하는 한 해의 끝자락입니다. 수십 장의 이력서를 써도 면접...
주현정(경영 02졸)  |  2013-12-02 16:52
라인
[동문칼럼]차금대왕(借金大王) 윤택영사건의 교훈
만추입니다. 남산이 단풍으로 물들어 학업에 전념하는 학생뿐만 아니라 서울 시민에게도 아름다운 풍광을 선사합니다. 남산북부순환로는 사람통...
노문기  |  2013-11-19 00:39
라인
[달나라 천강에]먹거리 유통과 소통의 중요성
생존에 절대적인 영향을 미치는 매우 중요한 상품임에도 불구하고 거의 관심 밖으로 밀려나 있던 농산물 수급 문제가, 2010년 고랭지 배...
권승구  |  2013-11-18 21:50
라인
[보리수]축구는 축구다
국가대항의 축구경기가 그 나라들 사 이의 평화와 우호를 해치고 있는 것은 아 닐까? 일찍이 “인도로 가는 길”의 작가, 포스터(E.M....
김호성  |  2013-11-18 19:31
라인
[동문칼럼]대학 주식회사
내가 동악을 서성이던 90년대 초 봄 학기 시작을 알리는 구 중앙도서관 앞 ‘등록금 투쟁’의 풍경이 21세기 ‘반값 등록금 투쟁’과 기...
강민건  |  2013-11-04 18:50
라인
[보리수]나는 어떤 사람인가?
올 여름은 시작부터 ‘마른장마’ 같은 날씨에 관한 이상한 말들이 넘쳐났다. 언제부턴지 기후변화는 평상심을 잃은 사람이 부리는 날선 변덕...
보경 스님  |  2013-11-04 15:14
라인
[달하나 천강에]윤리에게 주는 말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법’을 지켜야 한다는 말은 그런대로 통하지만, ‘윤리적’으로 살아야 한다는 당부나 권유는 공허한 헛소리쯤으로 치부...
허남결  |  2013-10-07 20:30
라인
[동문칼럼]깊이의 부재(不在), 자신의 깊이 있는 내공을 다져야
9월 가을학기가 시작됐다. 학년을 불문하고 취업준비에 대한 압박이 점차 심해질 시기다. 토익점수도 학점도 더 올려야 한다. 이력서에 한...
김경아  |  2013-10-07 20:25
라인
[보리수]예습예찬
사람은 살아가면서 하고 있는 일이 싫고 힘들면 사는 것이 너무 괴롭다. 나는 정신과 의사다. 내 하루의 대부분은 환자와 같이 보낸다. ...
전현수  |  2013-10-07 18:08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