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019.6.3 19:23

동대신문

상단여백
기사 (전체 66건)
충무로의 추억
충무로 진양상가로 들어가는 골목길. 지난 80, 90년대 우리네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빠르게 변해가는 세상속에서 가끔은 옛 것으로 돌...
진상혁  |  2008-09-29 23:41
라인
소리를 담는다
사람들은 자신의 얼굴을 촬영하는 카메라에 열광한다. 하지만 소리를 녹음하는 마이크에는 아니다.영상과 음성의 중요성은 서로 비교할 수 없...
김민규  |  2008-06-02 21:27
라인
비가 내린 후에
수많은 걸음이 오고가는 바닥이지만비가 와서인지 떨어진 나뭇잎만 자리하고 있다.백순욱(전자공학과 99졸)
백순욱  |  2008-05-26 14:53
라인
어느 골목길
박진호 (이과대 생명과학3)
박진호  |  2008-05-19 10:59
라인
정상에서 느끼다
힘겹게 올라간 언덕에서가쁜 숨을 채 고르지 못한채 눈앞에 펼쳐진 숨 막힐듯한 경관.-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장규완(공과대 산업시스템공4)
장규완  |  2008-05-05 18:25
라인
바람개비처럼
구름 낀 하늘 아래 풍력발전기. 마치 그 자리에 있었던 것처럼 감쪽같다. 바람과 어울리는 모습까지도사진예술연구회 ‘동그라미’
사진예술연구회 ‘동그라미’  |  2008-04-07 23:29
라인
회색빛 도시의 낭만과 따뜻함
회색빛 도시의 낭만과 따뜻함최유미 (사과대 신방4)
최유미  |  2008-03-31 07:27
라인
빈 자리
천만명의 도시 서울 한복판. 회색 담벼락 아래 빈 의자는 쓸쓸하기만 하다. 황인엽(사과대 신방2)
동대신문  |  2007-09-10 13:01
라인
The girl who lost the smile
하지만, 내 머릿속의 한편에서 영원히 미소짓고 있는 소녀육성우(공과대 건축2)
동대신문  |  2007-05-21 01:25
라인
언제든지
가끔은, 살다보면누군가에게 기대고 싶고누군가와 함께하고 싶을 때가 있습니다.비워두겠습니다.당신이 원하신다면 언제든지언제든지 오셔도 좋습...
동대신문  |  2007-05-14 19:20
라인
말을 보고 말을 잃다
원흥관 아리수에 깜짝등장했던 이분을 기억하시나요? 가끔은 싸이코틱하게, 가끔은 미친척! 인생은 즐기기 나름!이기호(공과대 건축2)
동대신문  |  2007-05-07 17:04
라인
로마
천사의 다리에서 바라본 성베드로 대성당 임진환(공과대 전기공4)
동대신문  |  2007-04-09 13:42
라인
갈매기
자신의 삶과 사랑은 자신만이 알 수 있다는 것.. 하지만, 여러 사람과 함께하면 행복한 사랑과 삶을 살 수 있다고.. 갈매기야 혼자 있...
동대신문  |  2007-04-02 00:19
라인
베니스
베니스의 좁은 골목 길들을 유연하게 통과하는 두 곤돌라강한(공과대 전기공3)
동대신문  |  2007-03-19 14:35
라인
빛과 어둠의 만남을 바라보다
사진은 바라보기이다.어떤 이는 사진적 시선을 갖기도 하고, 어떤 이는 갖지 못한다.조려진(문과대 영문2)
동대신문  |  2007-03-13 00:42
라인
미소
한 평생 웃으며 사는 것처럼 어려운 일이 또 있을까요? 평생 웃고 살 수 있는 축복을 받은 것처럼 행복한 일이 있을까요? 이 웃음을 선...
동대신문  |  2006-10-20 14:01
라인
독자사진첩 - 사소한 것의 소중함
가장 흔히 마주칠 수 있기에 아무도 집중하지 않는 주변어.동시에 바닷고 물고기 무리의 장관을 연출할 때 가장 필요한 반가운 존재.-수중...
수중탐험연구회  |  2006-05-22 07:31
라인
독자 사진첩 - 갯벌위의 배
고군산군도 제일대의 풍광을 지닌 선유도.신선들이 와서 놀고 갔다는 그 영광과그 곳 바다 한가운데 있는 갯벌에서소금기가 붙은 채로 말라가...
양승목  |  2006-05-15 00:00
라인
독자사진첩 이놈 말뚝아 …
한번 재미있게 놀아 보실라우? 팔정도에 다양한 춤사위가 흐드러지게 펼쳐졌습니다. 오늘도 탈의 얼굴들은 동국인들에게 감동과 즐거움을 전하...
민속극연구회 '탈'  |  2006-04-10 09:33
라인
독자사진첩PM 7:00 만해관 …
해가 질 무렵 은은한 광선을 받으며 서있는 학교건물을 주의깊게 보신 적이 있나요? 너무나 익숙하기에 그냥 지나쳐버린 무심함을 버리시고 ...
윤종인  |  2006-04-02 03:49
Back to Top